내가 쓰는 양주백과

'유적(일반)'과 '유물 산포지'의 차이와 기준
  • 작성자
    배형곤
  • 작성일
    2020-07-28
  • 구분
    수정요청
유적(일반)과 유물 산포지의 차이와 기준이 무엇인지 궁금합니다.
 ※ 유형 → 유적 → 유적(일반)/유물 산포지

유물 산포지에 있는 'OO 유적'에 경우 [발굴조사경위 및 결과] 대부분 발굴조사를 하였다라고 나와 있습니다.
이를 통해 봤을 때 유적(일반)이 아닌지요?

그리고 '유물 산포지'라는 용어는 대부분 지표조사를 통해 다량의 유물이 흩어져 있는 곳을 발견한 지역을 언급하며, '유적(遺跡/遺蹟)'이라는 용어는 시굴/발굴 조사를 통해서 유물(遺物)과 유구(遺構)를 발견해서 연구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.
또한 '유물 산포지'는 지표조사를 통해 'OO 유물산포지'라고 명칭이 정해지고, 유적의 경우 시굴/발굴을 통해 'OO 유적' 명칭이 정해집니다.
 ※ 참조: 한국고고학사전, 고고학입문

그래서 해당 'OO 유적' [발굴조사경위 및 결과] 내용 모두 확인을 해보니 "시굴/발굴 조사를 통해서 유물(遺物)과 유구(遺構)를 발견" 했다고 써져 있습니다.
따라서 유물 산포지에 있는 'OO 유적'을 확인해서 지표조사를 통해서 유물만 발견한 지역은 '유물 산포지'에 'OO 유물산포지'라고 표기하고, 시굴/발굴조사를 통해서 유물과 유구를 발견한 지역은 '유적(일반)'으로 분류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.

□ 유물산포지
 - 고읍동 유물 산포지
 - 광사동 유물 산포지
 - 광석리 유물 산포지
 - 남방동 유물 산포지
 - 도하리 유물 산포지
 - 마전동 유물 산포지
 - 만송동 유물 산포지
 - 방성리 유물 산포지
 - 봉양동 유물 산포지
 - 부곡리 유물 산포지
 - 삼숭동 유물 산포지
 - 상수리 유물 산포지
 - 신산리 유물 산포지
 - 어둔동 유물 산포지
 - 연곡리 유물 산포지
 - 오산리 유물 산포지
 - 옥정동 유물 산포지
 - 용암리 유물 산포지
 - 우고리 유물 산포지
 - 운암리 유물 산포지
 - 유양동 유물 산포지
 - 율정동 유물 산포지
 - 일영리 유물 산포지
 - 하패리 유물 산포지
 - 황방리 유물 산포지
 - 회암동 유물 산포지
 - 효촌리 유물 산포지

□ 유적(일반)
 - 가납리 유물 산포지 → 가납리 유적
 - 고암동 유물 산포지 → 고암동 유적
 - 덕계동 유물 산포지 → 덕계동 유적
 - 덕도리 유물 산포지 → 덕도리 유적
 - 덕정동 유물 산포지 → 덕정동 유적